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62만 관람객 방문' 2018 부산국제모터쇼 성료

이시우 기자 hbjunsa@idomin.com 입력 : 2018-06-19 10:03:49 화     노출 : 2018-06-19 10:05:00 화

2018 부산국제모터쇼가 약 62만명의 관람객 방문을 기록하며 지난 17일 12일간 대단원의 막을 내렸다. 관람객 수는 지난해 서울모터쇼보다 많았고, 2016년 부산모터쇼보다는 다소 줄었다.

이번 모터쇼에서는 자동차의 과거와 현재, 그리고 미래를 한 번에 볼 수 있었다. 대부분 참가업체에서 전기차와 자율주행 기술 등이 집약된 미래형 자동차를 공개해 자동차 산업 혁신을 느낄 수 있었다. 일부 브랜드는 자동차 산업의 역사적 흐름을 조망할 수 있는 다양한 콘셉트카와 클래식카를 선보여 과거와 미래가 현재 속에 공존하는 모습으로 관람객을 맞았다.

올해 모터쇼는 9개국, 183개사, 3076부스 규모를 기록했다. 국내외 19개 브랜드가 국내차 95대, 국외차 98대, 기타 출품차량 10대를 포함해 모두 203대의 차량을 출품했다. 그 중 35대의 신차가 부산국제모터쇼에서 처음 공개됐다.

세계 최초로 공개된 월드 프리미어가 2종, 아시아 최초로 공개된 아시아 프리미어가 3종, 한국 최초로 공개된 코리아 프리미어가 30대로 예년보다 신차 공개 수는 줄었다. 하지만, 콘셉트카 14대·전기차량 24대·친환경차량 45대 등이 공개돼 미래 자동차 트렌드를 여실히 보여주는 차량 전시를 확대하며 볼거리는 더 풍성해졌다는 평을 받았다.

123.jpg
▲ 2018 부산국제모터쇼가 지난 17일 12일간의 대단원 막을 내렸다. 이번 모터쇼에는 약 62만 명의 관람객이 방문했으며, 국내외 19개 브랜드 203대의 차량이 선보였다. /부산국제모터쇼

현대자동차, 메르세데스-벤츠, 아우디 등 일부 브랜드는 프리미어 차량에 대한 정보를 극비리에 부치며 7일 프레스데이 현장에서 깜짝 공개하며 신차에 대한 치열한 신경전을 벌이기도 했다.

'혁신을 넘다. 미래를 보다'라는 모토에 맞춰 다양한 콘셉트카가 선보였다. 자동차 디자인의 네 가지 기본요소인 비례, 구조, 스타일링, 기술이 조화롭게 집약된 현대자동차의 르필루즈 콘셉트카를 비롯해 동적인 우아함이 세련되게 재해석된 제네시스의 에센시아, 와일드한 안정감과 스포티한 라인이 조화를 이룬 기아의 SP컨셉, 스포티하면서도 미래지향적인 구조의 BMW의 콘셉트 Z4, 모터스포츠의 영감을 받은 MINI JCW GP 콘셉트카, L-finesse를 대담하게 적용한 렉서스의 컴펙트 컨셉카 LF-SA, 메르세데스 벤츠의 The Concept EQA, 아우디의 Q8 sport concept 등의 차량 등에서는 연일 플래시 세례가 멈추지 않았다.

또한, 최근 세계 자동차 업계 트렌드인 '친환경 차량'이 예년보다 두 배 이상 출품됐다. 특히 수소와 산소 결합으로 오염물질 없이 에너지와 물만을 발생시키는 친환경차량인 현대자동차의 넥쏘, 가정용 220V 전기 콘센트로 600원 정도 비용으로 3시간 30분이면 완전충전을 할 수 있는 초소형차 르노삼성의 트위지, 배출가스가 전혀 발생하지 않는 100% 전기 스포츠카인 닛산의 닛산 블레이드 글라이더는 관객 시선을 사로잡았다. 부산국제모터쇼를 처음 찾은 전기자동차 업체인 '에디슨 모터스'를 비롯해 모두 45대의 친환경 차량이 전시됐다.

함정오 벡스코 대표이사는 "10회를 맞는 2020년 모터쇼에는 미래자동차 산업 트렌드를 반영해 자동차산업과 협업할 수 있는 다양한 분야의 글로벌 기업 유치를 위해 노력하겠다"며 "또한 모터쇼에 참가하는 브랜드들이 실질적인 성과를 내도록 자동차 업계와 함께 고민하고 준비하는 모터쇼를 만들어내겠다"고 밝혔다.


신문 구독을 하지 않고도
경남도민일보를 응원하는 방법
<저작권자 ⓒ 경남도민일보 (http://www.idomi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시우 기자

    • 이시우 기자
  • 직전 자치행정1부(정치부) 도의회.정당 담당 기자로 일하다가 최근 경제부 (옛 창원지역) 대기업/창원상의/중소기업청 경남지역본부/한국산업단지공단 경남지역본부 등을 맡고 있습니다.